보기만 해도 시원해지는 쿨내 진동 아이섀도.zip 따스한 컬러보다는 쨍하고 시원한 컬러가 끌리는 여름, 피부가 쿨톤이라면 더없이 잘 어울릴 인기 섀도들을 모아봤다. 보기만 해도 시원한 블루, 퍼플 섀도들로 색다른 아이 메이크업을 즐겨보자.쿨 핑크를 시도해보고는 싶지만 자칫, 촌스러워 보일까 망설였다면 맑은 발색을 선사하는 디어달리아의 #페탈프린세스를 추천한다. 블러셔, 아이섀도로 고루 쓸 수 있는 듀오 팔레트다. 매트한 밤 텍스처와 쉬머한 파우더 텍스처가 함께 구성돼 꽃잎이 물든 듯 자연스럽게 블렌딩하기 좋다.퍼플 섀도 입문자라면 에뛰드하우스의 가성비 갑 템, 룩 앳 마이 아이즈 섀도 #자색고구마라떼가 제격이다. 펄감이 부담스럽지 않아 음영 컬러로 쓰기 좋고, 겨울 쿨, 여름 뮤트 톤에게 딱이다. 가벼운 펄 섀도이기 때문에 브러쉬보다는 손으로 바르는 것이 밀착력을 높이는 방법이다. 블루 아이 메이크업을 연출하고 싶다면 조르지오 아르마니의 섀도 팔레트 3호 구성을 추천한다. 부드럽고 쉬머한 블루 펄 섀도 4가지로 구성됐다. 펄 없이 매트한 다크 네이비 컬러는 아이라인 대용으로 쓰기 좋고, 펄 하이라이터는 다른 섀도와 믹스해 사용하면 이전에 없던 쿨한 느낌을 더해줄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아래층에 팁브러쉬 2개가 포함돼 있다.브라운을 조금 섞은 듯한 따스한 느낌이라 웜톤에게도 제격이다. 펄감이 짙지 않고 고급스러운 광택을 자랑해 백화점템 못지않은 발색력을 겟할 수 있다. 밀착력이 높아 번짐도 덜하다. 세미 스모키, 음영 메이크업을 즐기는 편이라면 한 번쯤 도전해봐야 할 컬러가 아닐 수 없다. 시멘트가 떠오르는 오묘한 색감의 아이섀도다. 회색과 보라색이 어우러져 쿨톤의 음영 컬러로 안성맞춤이다. 이 위에 옐로, 오렌지, 레드 등 어떤 포인트 컬러를 얹어도 분위기 있는 음영을 만들 수 있다.덧바를수록 진해져 아이라인 스머지 할 때도 좋은데 단, 입자가 고와 가루 날림이 살짝 있을 수 있으므로 다크서클이 되지 않으려면 언더라인은 주의하는 것이 좋다. 샤넬의 신상 팔레트다. 선뜻 시도하기 힘든 컬러가 포함된 구성이지만, 보이는 것만큼 진한 발색은 아니다. 발색이 진하지 않고 맑은 편이라 내추럴한 쿨톤 메이크업을 연출할 수 있다.핑크, 브라운 섀도로 데일리 음영을 잡아주고 블루나 그린으로 그날그날 포인트를 더해주는 식으로 사용해보길! 그래픽=계우주 기자 사진=디어달리아, 에뛰드하우스, 조르지오 아르마니, 미샤, 에스쁘아, 샤넬 제공, shutterstock.com이소희 기자 leesohui@news-ade.com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
5/10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