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청하
‘선미의 쇼!터뷰’ 출연
선미와 집순이 대결 펼쳐

출처: instagram@official_sunmi
출처: Youtube@Mobidic
출처: Youtube@Mobidic

청하선미가 ‘집순이‘ 대결을 펼쳤다.

지난 9월 29일 유튜브 채널 ‘모비딕 Mobidic’에 게재된 웹 예능 프로그램 ‘선미의 쇼!터뷰‘에는 청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선미는 청하와 파자마 파티를 했다.

촬영이 파자마 파티 콘셉트로 준비된 것에 대해 “우리 둘 다 집에서 잘 안 나온다. 그래서 일부러 우리한테 맞춰 준다고 이런 콘셉트로 한 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두 사람은 서로 누가 진정한 집순이인지에 대해 질문을 주고받았다.

선미는 청하에게 “우리 둘이 집순이로 되게 잘 알려져 있다. 집에서 며칠까지 안 나가봤냐”고 질문했고 청하는 2주까지 안 나가봤다고 털어놨다.

출처: instagram@official_sunmi
출처: instagram@chungha_official
출처: instagram@official_sunmi

청하는 “이게 조금 애매한 게 코로나 때문에 모두가 한 2주 정도는 안 나가봤다”라며 “나의 장기간이 2주였다. 자발적으로 2주였는데 이제 그게 깨진 거다”라고 덧붙였다.

“그럼 2주 동안 머리는 감았냐”는 질문에 청하는 “감는다. 머리를 감기는 하는데 좀 덜 감는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선미는 이에 “며칠까지 안 감아봤냐”고 질문했고 청하는 3일이라고 답했다. 선미는 “난 5일이었는데…”라며 진정한 집순이임을 입증했다.

청하와 선미 두 사람은 가요계 소문난 절친이다. 평소에도 자주 만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청하는 이날 파자마를 입을 줄 모르고 풀 메이크업을 하고 왔다. 선미는 “오늘 근데 왜 이렇게 연예인 같지??”라며 낯설어했고 청하는 “내가 오늘 찐으로 파자마를 입을 줄 모르고 예뻐 보이겠다고 또 풀메를 했다”고 말했다.

출처: instagram@chungha_official
출처: instagram@chungha_official
출처: instagram@official_sunmi

선미는 “우리 둘이 막 셀카 주고받을 때는 늘 생얼이다. 늘 생얼이고 나도 이상한 표정 너한테 보내고”라면서 청하의 풀 메이크업을 낯설어한 이유에 대해 이야기했다.

청하는 갑자기 최근 선미와의 기억이 떠올라 이야기를 이어갔다. 그는 “최근에 선미 언니가 좋은 말을 해줬는데 갑자기 눈물이 났다”라며 “이 순간을 언니한테 찐으로 보여줘야겠다 싶어서 진짜 평소에 안 하는 눈물 셀카를 언니한테 처음으로 보냈다”고 전했다.

이를 들은 선미는 뿌듯해하면서 “나 청하 눈물 셀카 받아봤다”고 자랑했다.

선미와 청하는 지난 2017년 MBC every1 ‘주간아이돌’에서 첫 만남을 가졌다. 당시 두 사람은 초반에는 다소 어색한 분위기였으나 금세 친해져 베스트 프렌드가 됐다. 이후 두 사람은 서로의 개인 SNS에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우정을 과시해오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