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송은이 유튜브 채널 출연
송혜교, 송은이와의 일화 전해
비슷한 시기 데뷔해 친분 이어와

출처 : Instagram@kyo1122
출처 : Youtube@VIVO TV – 비보티비

핑클 출신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송혜교와의 오랜 인연을 전했다.

지난 9일 ‘VIVO TV – 비보티비‘ 채널에는 ‘쎄오방을 무대로 만들어버리는 옥주현 클라쓰’라는 제목의 새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송은이는 옥주현이 등장하자 “혜교랑 우리 친했다”라며 송혜교와의 친분을 언급했다. 옥주현은 “혜교를 볼 때 언니랑 같이 봤다. 여정이랑 혜교, 언니, 진이가 있었다”라고 말하며 고개를 끄덕였다.

친분이 공개되자 옥주현은 송혜교에게 고마웠던 일을 떠올리며 몇 년 전 겪은 절도 사건을 이야기했다. 옥주현은 “누가 휴대폰을 방송국에서 훔쳐 갔다. 그날 시상식이어서 정신이 없었다. 그 휴대폰을 찾으러 갈 테니 둘이 나오라고 했는데, 송혜교, 송은이가 같이 가겠다고 하더라”라고 회상했다.

출처 : Youtube@VIVO TV – 비보티비
출처 : Instagram@oks_cats

“약속을 잡아 절도범과 만나기로 했다. 이를 들은 송혜교, 송은이가 함께 가겠다고 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송은이는 “혜교와 내 생각은 주현이를 혼자 보내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었다”라고 말하며 “’휴대폰까지 훔칠 정도의 사람인데 해코지를 하면 어떡하지’라는 마음이 있었다”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후 옥주현과 송혜교, 송은이는 절도범과 만나 대화를 나눴고, 사과를 받고 일을 마무리했다고.

활동 분야가 전혀 달라 접점이 없지만 옥주현과 송혜교는 각별한 우정을 이어왔다. 두 사람은 비슷한 시기에 데뷔해 활동해 오며 친분을 쌓아온 것으로 알려져 있다.

출처 : Instagram@o._.julia
출처 : Instagram@o._.julia

건전하게 어울린다는 연예인 사모임 ‘건전지’의 멤버로 깊은 우정을 나누며 함께 어울렸다. 이들은 연예계 각자의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옥주현은 자신의 뮤지컬 공연을 보러 온 송혜교와의 사진을 올리거나 사적으로 만나 찍은 사진 등을 공유하며 지금도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최근 송혜교가 출연한 넷플릭스 시리즈 ‘더 글로리‘ 파트2의 예고편을 본 옥주현의 반응이 이슈가 되기도 했다. 송혜교가 공유한 예고편 게시물에 옥주현은 “내 친구 건드리면 죽는다 연진아”라고 댓글을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0
+1
1
+1
1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