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민의 마르지 않는 ‘정남이 에피소드’

기사입력 2017-05-11 13:21:14
  • 페이스북
  • 트위터
임영진 뉴스에이드 기자



거칠게 말라버린 나뭇가지에서 연둣빛 새싹을 발견한 기분이랄까! 배우 이성민이 가지고 있는 투박한 외모는 완벽한 속임수다. 막내 정남이 이야기를 할 때마다 감추지 못하고 올라가는 입꼬리라든가, 동료 배우들을 ‘디스’하며 꺼내놓는 일화라는 것들이 하나같이 따뜻하기만 하다.


영화 ‘보안관’은 이성민의 배우 인생에서 의미 있는 이정표가 될 것이다. 주연배우로서 고냐, 스톱이냐를 결정하는 작품이 될 것이라고 진작부터 마음을 먹었던 터라고 밝혔다. 결정은 다른 누군가가 아닌 스스로가 내리는 것이겠지만, 5월 황금연휴 내내 박스오피스 1위를 장식했던 ‘보안관’이다. 이미 충분한 대답이 된 듯 하다.



그런데 이성민은 ‘보안관’ 인터뷰에서 자신보다 다른 사람의 이름을 입에 더 많이 올렸다. 그 사람은 바로.


Q. 이번에 배정남 씨가 훅 올라왔어요.


“정남이는 웃기려고 하는 게 아니에요.(웃음) 현장에서도 귀염둥이였죠. 막내거든요. 우리가 장난 많이 쳤어요. 몰카도 많이 했고요.”


Q. 몰카라면 어떻게...?


한 번은 촬영하는데 (정남이가) 술이 안 깬 상태로 현장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린 거예요. 그걸로 시작된 거죠. -이성민은 그 때가 생각난 듯 웃음을 참지 못했다.- 진웅이가 이런 거 또 잘하거든요. 우리끼리 이야기하는 척 하면서 정남이 들리라고 크게 얘기했죠. 막 큰일 났다고 그러면서.



Q. 영화에서 보면 정말 탄탄한 몸을 가지셨던데요.


“촬영 앞두고 몸을 만들었어요. 그런데 워낙에 부산에 먹을 게 많다 보니까 촬영 시작하고 나서 힘들었어요(웃음). 먹으면 안 되는데 때가 되면 만날 밥 먹자고 전화가 와요. ‘머합니까~ 밥 먹었습니까~’ 그럼 또 껴야 돼서...”


Q. 목표로 하셨던 몸이었나요? 하하.


“저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목표였어요. 그 형님이 나보다 나이가 많은데 사람들이 섹시하다고 하더라고요. 우리 딸도 좋아하고. 저 몸 만들 때 집에서 구박 많이 받았어요. 살을 태워야 하니까 옷 벗고 다니고 그랬거든요. 해가 잘 드는 것 같으면 오일 바르고 베란다까지 기어가서 누워있고 그랬어요.”


Q. 많이 힘드셨겠어요.


“이번에 저는 근육이 많은 게 아니고 탄탄한 몸이어야 됐어요. PT를 받거나 그런 건 아니고 액션스쿨에서 운동했는데 처음에는 (제 몸이) 좀 그랬어요. 옷을 벗고 막 뛰는데 살은 하얗지, 또 처졌지 (웃음). 좀 가려볼까 해서 선글라스를 꼈는데 왠지 선글라스 때문에 더 쳐다보는 것 같고요. 그 와중에 살은 태워야 하니까 옷을 입을 수도 없었어요. 그런데 어느 순간 처진 몸이 싹 올라오더라고요.(흐뭇)”



Q. 배정남 씨도 운동 좋아하시잖아요.


“그렇죠. 그런데 힘을 못 쓰는 근육이에요. 김종수 선배하고 손가락 꺾기해서 졌어요. -기자들 웃음이 터지자 기분 좋게 다른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또 한 번은 저한테 ‘운동 얼마나 하냐’고 해서 ‘웨이트는 길면 20~30분?’이라고 답했더니 ‘그거 가지고 운동 됩니까’ 그래요. 속으로 한 2~3시간 하나보다 그랬는데 10분 하더니 숨을 몰아쉬면서 ‘행님 언제 가실 겁니까’ 그러더라고요. 정말 저질 체력이에요. (웃음)”


Q. 배정남 씨 관련해서는 또 다른 에피소드가 있을 거 같아요.


“진짜 귀여워요. 김종수 선배하고 정남이를 우리 방에서 재웠다니까요. 그런데 정남이는 개 때문에 서울에 자주 올라가야 됐어요. 개 키우거든요. 개 보고 싶어서 올라가야 된다고 하더라고요. 개도 도베르만인데 정남이하고 똑같아요. 생긴 건 막 으르렁 거리게 생겼는데 저질체력. 보면 짖지도 않고 만날 늘어져 있어요.(웃음)”



Q. 액션 싫어하신다고 들었는데요.


“액션 좋아하는 사람이 어디 있겠어요. 그런데 남자 배우라면 피할 수가 없죠. 전 주로 맞는 역이었는데, 진웅이가 잽을 쓰면 제 머리가 뒤로 젖혀졌다 빨리 제자리로 돌아와야 했거든요. 첫날 찍고 담이 와서 한의원 다녀왔어요.(웃음)”


Q. ‘보안관’은 유독 배우들 사이가 좋아요.


“모든 현장이 다 좋고 그렇겠지만 우리는 정말 어떻게 그랬는지, 다 착하고 그런 사람만 모았어요. (이르는 말투로) 그나마 모난 게 현성이요.(웃음) -갑자기 이르는 분위기가 됐다.- 한 번은 분명히 우리끼리 삼계탕 먹기로 했는데 짬뽕을 이미 먹었다는 거예요. 우리는 밥 따로 먹으면 완전 배신자거든. 그런데 현성이가 그랬어요.(또 웃음바다)”



Q. ‘이성민=연기왕’이라는 평가에 대해


“늘 창피해요. 만족하지 못하겠고요. ‘보안관’이 저한테는 굉장히 중요한 시기의 작품이라 개인적으로. 잘 됐으면 좋겠어요. 잘 되면 앞으로 자신감을 좀 가질 거 같거든요. 그래도 다행인 건 주변 동료들이 힘이 돼 줘요. 정말 고맙죠.


사진 =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ETC 속성으로 정주행하는 마블 영화 11편 2018년 전 세계가 주목하는 작품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국내에서 천만 관객은 '당연히' 동원할 것으로 기대되는 마블의 야심작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그동안 마블 영화에 등장했던 히어로들이 총집합하기 때문에 개봉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어떤 이들은 25일 개봉에 맞춰 마블 영화 정주행에 들어갔을 정도다.)하지만 작품 편수는 많고, 모두 다 볼 시간은 없어 정주행 엄두도 못 낼 이들도 많은데!그래서 속성가이드 차원에서 시간 순서대로 마블 영화를 나열해봤다.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시작, ‘퍼스트 어벤져’1. ‘퍼스트 어벤져’ (2011년)개봉은 ‘아이언맨’보다 3년 뒤지만, 시간 순서는 가장 먼저다. 어벤져스의 리더 캡틴 아메리카가 처음 등장하는 영화.제2차 세계대전이 진행 중이었던 1940년대 미국, 혈청을 맞고 슈퍼솔저가 된 스티브 로저스가 레드 스컬의 세계 정복을 막고자 직접 전선에 뛰어드는 내용이다.레드 스컬을 저지하는 데 성공했으나, 스티브는 끝내 미국으로 돌아오지 못한다. 70여 년이 지나 쉴드의 수장 닉 퓨리의 도움을 받아 뉴욕에서 눈을 뜨게 된다.아이언맨의 탄생 다뤘다! ‘아이언맨’2. ‘아이언맨’ (2008년)마블 히어로 중 가장 많은 사랑을 받는 아이언맨의 탄생기.세계적인 무기업체 CEO인 토니 스타크는 아프가니스탄 방문 중 테러로 치명상을 입은 채 납치당하며, 그 과정에서 아이언맨 슈트를 개발한다.미국으로 돌아온 후, 토니 스타크는 악당 오베디아 스탠을 물리치고 자신이 아이언맨임을 공식 발표한다. 그리고 처음으로 어벤져스라는 이름이 언급된다.3. ‘인크레더블 헐크’ (2008년)처음이자 마지막 헐크 솔로 무비다.캡틴 아메리카의 슈퍼 혈청을 연구하던 도중, 브루스 배너는 감마선에 노출돼 헐크로 변신하게 된다.실험 이후, 도피생활을 하던 브루스 배너는 자신을 쫓아다니는 악당 어보미네이션과 맞서 싸워 물리치며, 헐크 변신을 억제하는 방법까지 발견한다.지구와 아스가르드를 넘나드는 ‘토르: 천둥의 신’4. ‘토르: 천둥의 신’ (2011년)아스가르드의 왕 오딘의 아들 토르가 처음 등장하는 작품.서리거인 군단과 전투에서 오딘과 마찰을 빚은 토르는 힘을 빼앗긴 채, 지구로 추방당한다.동생 로키가 아스가르드를 위협에 빠뜨릴 계획을 알아챈 후, 토르는 주변인들의 도움을 받아 자신의 힘을 되찾고 로키를 저지하는 데 성공한다.첫 번째 마블 히어로 올스타전, ‘어벤져스’.5. ‘어벤져스’솔로 무비로만 등장했던 마블 히어로들이 처음으로 함께 모인 영화.로키가 치타우리 군단과 손잡고 지구를 침략하자, 쉴드는 슈퍼히어로들로 구성한 어벤져스를 결성해 이를 막아낸다.‘어벤져스’에서 우주 최강 악당인 타노스가 처음으로 등장하며 동시에 ‘인피니티 워’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인피니티 스톤(스페이스 스톤, 마인드 스톤)도 나온다.우주에서 결성된 또 다른 히어로들,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6.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2014년)어벤져스 이외 또 다른 히어로들이 단체로 등장한다.스타로드는 감옥에서 만난 가모라, 로캣, 드랙스, 그루트와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를 결성하고, 우주 질서를 위협하는 악당 로난을 격파한다.‘어벤져스’에 이어 타노스가 두 번째로 등장하며, 또 다른 인피니티 스톤인 파워 스톤이 나온다.어벤져스 멤버들이 다시 뭉친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7.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2015년)치타우리에 이어 울트론 군단이 지구를 공격했고, 이를 막고자 어벤져스 멤버들이 다시 뭉친다.소코비아에서 울트론과 최후의 결전을 펼치는 어벤져스. 이번에도 지구를 지켜냈지만, 소코비아가 공중분해되는 장면이 고스란히 전 세계에 생중계된다.이를 기점으로 히어로들의 활동에 반대하는 여론이 하나둘씩 생겨나며, 어벤져스 멤버 구성에도 변화가 생긴다.마지막에 타노스가 다시 등장해 직접 움직일 것을 선포한다.소코비아 사태 이후, 슈퍼히어로들이 분열한다.8.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2016년)마블 히어로들 간 처음으로 분열되는 내용이다.소코비아 사태 이후, UN은 히어로들을 통제하는 소코비아 협정을 제안한다. 이 협정을 두고, 찬성하는 아이언맨 진영과 반대하는 캡틴 아메리카 진영으로 나뉘어 히어로들끼리 격돌하게 된다.캡틴 아메리카와 아이언맨은 이 사건을 계기로 의절하고, 어벤져스도 분열돼 해체 수순을 밟게 된다.와칸다 포에버! 를 외쳐야 할 것 같은 ‘블랙 팬서’9. ‘블랙 팬서’ (2018년)시빌 워 이후, 블랙 팬서와 와칸다 왕국 이야기를 그린 작품.트찰라는 왕위를 계승하기 위해 와칸다 왕국으로 돌아오지만, 스스로 왕위 계승자라고 주장하는 사촌형제 에릭 킬몽거와 격돌한다.결국, 트찰라가 왕위를 이어받았고, 즉위하자마자 그동안 베일에 싸여왔던 와칸다의 정체를 전 세계에 공개한다.시공간을 자유자재로 조종하는 ‘닥터 스트레인지’10. ‘닥터 스트레인지’ (2016년)시공간을 조종하는 슈퍼히어로 닥터 스트레인지의 솔로 무비.천재 신경외과의사였으나 교통사고를 당해 후유증이 생긴 스티븐 스트레인지는 재활치료 차 네팔 카트만두에 있는 에이션트 원 만나 초인적인 능력을 얻게 된다.이후, 아가모토의 눈을 다루는 방법을 터득한 스트레인지는 생텀과 지구를 위협하는 악당 캐실리우스와 도르마무 막아낸다.아가모토의 눈을 통해 인피니티 스톤 중 하나인 타임 스톤이 공개된다.토르와 헐크, 그리고 로키가 뭉쳤다?!11. ‘토르: 라그나로크’ (2017년)시빌 워에서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던 토르와 헐크가 등장하는 영화.이복남매 헬라가 아스가르드를 침략해 토르를 몰아냈고, 토르는 사카아르 행성에서 헐크와 재회한다.토르 일행은 헬라와 격돌해 물리치지만, 이 과정에서 라그나로크가 발생해 아스가르드는 멸망한다. 다행히 아스가르드 주민을 안전하게 대피시켜 지구로 떠난다.하지만 마지막에 타노스의 우주함선과 마주치면서 자연스레 ‘인피니티 워’로 이어진다.사진 =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퍼스트 어벤져’, ‘아이언맨’, ‘인크레더블 헐크’, ‘토르: 천둥의 신’, ‘어벤져스’,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블랙 팬서’, ‘닥터 스트레인지’, ‘토르: 라그나로크’ 메인포스터 석재현 기자 syrano@news-ade.com
이 글을 함께보고있어요